티스토리 뷰

유자식 상팔자 20회의 솔까말, 첫번째 토크 주제는 '엄마를 욱하게 만드는 사람은?' 이었습니다. 답은 아빠와 본인 중에 하나를 선택하네요.

 

먼저 권장덕과 조민희의 딸인 권영하는 '아빠'를 선택합니다.
딸의 답을 보기전에 조민희는 연년생 남매인 권영하와 권태원을 선택했는데, 권영하가 말을 워낙 조리있게 잘하는 바람에 타겟이 남편으로 변경됩니다.

권영하의 말
"저보다 부모 속 썩이는 자식들 정말 많다. 나는 그래도 자발적으로 공부도 하고 대화도 많이 해서 괜찮은 딸같다. 반면에 아빠는 엄마의 마음을 너무 몰라준다. 엄마가 요리를 해도, 맛있는데 다음부터는 이런 요리를 하지마라고 말한다."

 

게다가 권영하의 추가 폭로 "아빠는 실수를 해도 인정을 하지 않는다."로 권장덕이 꼼짝없이 공공의 적이 되는 거 같았습니다.

 

그때 아들인 권태원이 나섭니다. 권태원 역시 처음의 답은 아빠이지만, MC의 추가 질문, 아빠와 자신, 누나까지 포함된 세가지 질문에서는 누나를 첫번째로 꼽습니다. 즉, 아빠보다 누나가 엄마를 더 욱하게 만든다는 거죠.
그리고 그 이유는 바로 누나가 엄마를 코치하기 때문이라고 폭로합니다.

 

확실히 이 문제에 조민희가 열 받는 듯, 스스로 엄친아(혹은 엄친딸)라고 다른 집 자식과 자기 자식을 비교하는 버릇을 버리게 되었다고 고백합니다.
이경실과 비교되는 것이 큰 충격이었나 봅니다.

 

오늘 새로운 걸 깨닫게 되었네요.
엄친아나 엄친딸때문에 고생하는 전국의 자식들은, 부모님이 그런 말을 하면, 옆집 엄마나 아빠를 들고와서 비교하면 될 거 같네요.

 

 

같은 주제의 질문에 김보성과 박지윤의 아들들인 허정우는 자신을 선택하고, 둘째인 허영우는 아빠를 선택하는데, 확실히 새벽에 자는 아내를 깨워서 등을 주물러 달라, 물 떠와라 등을 시키는 김보성은 너무한 구석이 있네요.

혼자서 TV도 제대로 켜지 못하는 김보성입니다. 박지윤이 신혼때부터 너무 일찍 포기를 한 게 아닐까 싶네요.
김보성도 아내가 아니라, 자신을 위해서 스스로 할줄 알아야 할 거 같습니다.

 

다음은 홍서범과 조갑경의 딸들인 홍석희, 홍석주 자매입니다.
jtbc에서 또 자막 실수가 나왔네요.

 


언니가 홍석희고 동생이 홍석주죠.
아마 편집을 발로 하는 모양입니다.

 

어쨌든 홍석희는 엄마를 욱하게 만드는 사람을 바로 자신으로 꼽고, 그 이유를 말하는데 자학과 셀프디스의 끝을 보여줍니다.
"나는 공부도 별로 못하고, 예쁘지도 않고, 목표없이 사는 거 같다."


홍석희가 은근히 웃기는 캐릭터같습니다. 어쨌든 동생인 홍석주의 증언까지 미루어 보아 홍서범, 조갑경 부부는 정말로 부부싸움을 별로 하지 않는 부부같네요. 혹시 아이들 몰래 하는지는 모르겠는데, 그렇다면 그것은 아이들 교육상 정말 올바른 방법인 거 같고요.

 

 

박남정의 딸인 박시은의 대답도 '자신'이었습니다.
"내가 지금 사춘기인 거 같고, 짜증도 많이 나서 엄마의 말에 대답하기 싫다. 나는 내 생각을 말하는 거 같은데, 결과적으로 말대꾸가 되어 버린다. 네가 엄마를 무시하는 거 같다."

박시은의 나이가 겨우 13살이죠. 어린 나이에 이런 생각을 하는 게 놀랍네요.

 

 

게다가 박남정이 예전에 아내가 딸을 꾸중하는데 딸의 편을 들었다가 불똥이 튄 적도 있었습니다. 그 다음부터는 무조건 중립을 유지하는데, 당시 당황했을 박남정의 얼굴을 떠올리니, 너무 웃기네요.


그리고 김동현이 김구라의 의심병을 폭로합니다. 양말이 없어지면 김구라가 무조건 아내를 의심한다고 하는데, 김동현의 엄마는 수명이 줄어들 정도의 느낌이라고 합니다. 어느 정도로 스트레스를 받는지 백화점들과 인터넷 쇼핑몰을 샅샅이 훑어서 같은 양말을 구하려고 노력할 정도라네요.

 

 

그런데 다른 집 아이들의 폭로나 대답은 부모의 리액션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데, 이 집은 아무런 반응도 확인할 수가 없네요.
김구라가 바쁘면 김동현의 엄마라도 출연했으면 좋으려만, 아마 본인이 방송을 사양하는 거 같네요. 

하긴 김동현이 엄마와 같이 출연해도, 모자가 같이 김구라에 대해서 폭로를 할테니, 방송은 지금과 비슷할 거 같네요.

.. ..

댓글
댓글쓰기 폼
«   2020/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