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라디오스타에 강타와 조수미, JK 김동욱, 엠블랙의 지오와 출연했습니다.(나 개랑 산다 특집)
김구라가 초반부터 돌직구를 날립니다.
"강타가 예능인으로는 더럽게 재미없다."

강타 역시 솔직하게 고백합니다.
"나 혼자 산다에서 재미없다고 욕을 많이 먹는다."

강타


이런 상황이기 때문일까요, 오늘 예상외로 강타가 빵빵 터트립니다.

'궁상맞은 캐릭터로 여자들에게 수작을 부리기 위해서라는 시각이 있다'라는 김구라와 규현의 '개헌팅'에 대해 강타가 솔직하게 털어놓습니다.
"원초적인 부분, 외로움 때문에 개를 키우는데, 개를 키우니까 또 여성들과의 대화가 잘된다."
이래서 결국 강타가 삼성동 개엄마란 별명을 가지게 된 거죠.

개헌팅이 나름대로 유용한 듯. 김구라의 말대로 애견 전문점이 그렇게 물이 좋다고 하네요.

어쨌든 강타는 오늘 몸을 던지면서 예능에 임합니다. 개인기가 없는 반려견을 위해서 자신이 대신 서커스단의 훌라우프를 넘는 굴욕이죠.

강타

결국 강타가 자백합니다.
"사실 개인기는 오늘 처음이었다. 개인기를 가르치려면 윽박지르고 혼을 내야한다. 그래서 못하겠더라."

확실히 강아지를 위한 강타의 마음이 두드러지네요.
솔직히 마음 약한 사람들은 개에게 개인기를 가르치지 못할 것 같네요.

오늘 강타는 정말 모든 것을 놓고 예능에 임한 것 같습니다. 자신의 주사, 술버릇까지도 모두 털어놓네요.
예전에 술 취한 상태로 엄마가 말려둔 고추를 팬들에게 뿌렸다는 일화와, 길거리에서 술에서 깬 일화도 고백합니다. 소녀팬들이 웅성거리면서 둘러쌌는데, 다행히 팬클럽 임원이 택시를 잡아서 겨우 그 자리에서 빠져나갈 수 있었습니다.

강타

정말 팬하나는 잘 뒀네요. 여기서 길거리 노숙자처럼 술먹고 길에서 잤다는 사실이 널리 퍼졌으면, 강타의 이미지는 완전히 바닥을 쳤을 테니까요.

그래도 집을 못 찾았다고 하니, 거의 개가 되기 전까지 술을 마신 모양이네요.


강타가 선택한 곡 박상민의 '하나의 사랑'입니다. 여기서 강타가 명언을 남기네요. "그리움이 남아있을 때는 외롭지 않다. 그리워할 수 있으니까."


술버릇을 공개한 강타가 한발 더 나아가 자신의 첫사랑 역시 언급합니다.
예전에 연예인이었던 여자친구에게 스킨십에 대하여 선전포고를 했습니다.
"내가스킨십을 잘하고 좋아하니까, 앞으로 과감한 스킨십을 하겠다."

강타


오늘 강타가 언급한 전 여친이 연예인이었다는데, 누군지 궁금하네요.
(강타의 첫사랑이 이런 특이한 요구를 하는 걸 보니, 아마 4차원이었던 듯. 강타가 과거 연애사를 전격 공개했는데, 실명은 말하지 않네요.)
또한 강타는 만지는 것(스킨십)을 넘어선 여러 가지가 있다고 합니다.

 

강타가 현역일 때 여자친구가 황당 미션을 줍니다.
"나를 사랑하면 생방송 중에 걸어가다가 넘어져라."
또한 라디오 생방송의 게스트로 나가서는 말끝에 쑝을 5회 이상 하라는 미션을 주기도 합니다. 결국 라디오 PD에게 강타가 엄청 혼나고 마네요.

확실히 독특한 여자 연예인이네요.
그러면서 지오가 언급한 이준의 '동물의 왕국' 발언에 강타 역시 동의합니다. 확실히 요즘 음악방송에서 쓸데없는 짓, 즉 미션을 하는 아이돌들이 많기는 하죠.


다음은 엠블랙의 지오입니다. 처음부터 조수미로부터 굴욕을 당하네요.
"외국인이에요?"

 

조수미

 

오늘 지오는 미르가 키우는 뱀과 자신이 키우는 악어(악돌이)를 데리고 나옵니다.
지오는 자신의 가슴털에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브래드 피트와 비슷하다고 하는데, 그래도 주변인의 시선때문에 완전히 밀었다고 고백하네요.

 

지오 역시 반전 모습을 보입니다. 털이 많은 지오가 털 알러지(알레르기)가 있다고 고백하는 모습이 너무 웃기네요.

지오

확실히 김구라의 영화 언급처럼 지오 역시 악어가 자신을 무는 악몽을 꾼다고 고백합니다. 정말 엉뚱한 매력이네요. 게다가 집으로 돌아가면 악어가 지오를 먹이로 착각한다니...

그래도 오늘 지오가 데리고 나온 미르의 애완뱀이 김구라의 주요부위를 맴돌자, 김구라가 쩔쩔매는 모습을 보이더군요. 아마 김구라가 식겁했을 겁니다.(뱀이 김구라 몸속으로 들어가면 진정한 독설이 완성될 텐데, 아쉽네요.)

 

애완동물에게서 정외에 스릴까지 느낄 수 있겠네요. 연초에 '이혼'을 한 이준을 위한 노래이네요.
지오 역시 이준의 '동물의 왕국' 발언에 동의합니다.
확실히 아이돌들이 이런 말을 찬성하는 걸 보면, 한 그룹 내에서도 A랑 사귀고, 또 B랑 사귀고, 번갈아 사귀는 그런 아이돌들이 많은 것 같네요.

그리고 그런 보이그룹이나 걸그룹 감별법을 지오가 공개하네요.
바로 음악 방송에서 쓸데없는 짓, 즉 연애 미션을 하는 친구들입니다.

지오

(강타 역시 그 전에 아이돌들의 미션에 대해서 고백했죠.)

 

지오가 진짜사나이에서 하차한 미르의 반응을 전합니다. 처음에는 박형식을 질투하다가, 이제는 재미있게 진짜사나이를 시청하고 있다네요.
확실히 미르의 입장에서는 많이 아쉬울 듯.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