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라디오스타 342호에 이종격투기 선수들 추성훈과 김동현, 배명호가 게스트로 출연했습니다. 거기에 배우 신소율 역시 홍일점으로 참석합니다.

아주 예쁜 외모의 배우 신소율은 그녀의 인상과 달리 평소에 이종격투기 매니아입니다. 김동현이 내는 문제를 모두 맞춥니다.
게다가 솔직담백한 입담이 거침이 없네요.
처음에는 우는 남자가 질색이라고 하더니, 배명호의 울음과 적극적인 구애와 대시에는 그리 싫지 않은 표정입니다.

결론적으로 마지막에 신소율과 배명호는 아주 좋은 분위기에서 끝났습니다. 신소율은 세 남자중에서 배명호를 뒤에서 백허그해서 선택했고, 배명호 역시 신소율에게 적극적인 구애를 했습니다.

 

신소율


확실히 배명호에게 감성 파이터란 반전 매력이 있었고, 신소율 역시 자신의 감정을 솔직하게 표현할 줄 아는 여자니까요.

결국 '쉿'커플이 탄생했네요.

 

그런데 신소율 소속사(가족액터스)측에서 '해명'기사를 냈습니다.

즉, 신소율과 배명호와의 핑크빛 기류에 대해서 '사적인 관계 발전 아냐'라는 부정적인 태도를 보인 것이죠. 사실 예능 프로그램이 방송된지 겨우 몇 시간만에 한쪽의 소속사에서 부인 기사를 낼만큼 어제 라디오스타(라스)에서의 신소율과 배명호는 알콩달콩한 로맨틱 분위기를 만들었습니다.

 

확실히 신소율은 연하는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고 밝혔지만, 그러자 배명호가 '율이'라고 불렀고, 신소율 역시 그 소리에 환하게 웃으면서 현장 분위기가 후끈 달아올랐죠. 게다가 신소율은 자신의 이상형으로 얼굴은 배명호, 패션스타일은 추성훈이라고 밝히기도 했습니다.

 

어쨌든 신소율은 장점이 많은 여자입니다. 입담도 아주 좋습니다. 메인MC들이 경기가 끝난 후에 아픈 곳을 묻는 질문에 김동현이 "마음이 아프다"며 이미지 관리를 하려고 하자 바로 돌직구를 날립니다. "라디오스타가 그런 분위기 아니에요."

또한 신소율은 솔직한만큼 적극적으로 표현합니다. 추성훈, 김동현, 배명호이 복근을 공개하자 환호성을 터트리며 몸매 구경 삼매경에 빠집니다.

외모는 청순한 신소율이지만 속옷모델을 하면서 베이글녀인 것을 인정받았죠. 김구라의 돌직구처럼 영화 '나의 PS파트너'에서 주연은 김아중인데, 사람들은 신소율만 기억한다고 할 정도로 과감한 베드신도 선보였습니다.
원래 신소율은 이런 각오를 가지고 영화 촬영에 임했습니다.
"(이왕 영화찍을 거) 화끈하고 과감, 섹시하게 찍겠다."

 

신소율

노출연기에 대한 소신발언입니다.


배명호가 데뷔(궁녀)때부터 신소율을 지켜봤다고 고백합니다. 둘 사이의 핑크빛 모드가 아무래도 심상치가 않네요.
잘 우는 남자가 싫다고 한 신소율이지만, 배명호의 말에는 짜증보다는 웃음을 더 많이 보입니다.
결국 위에서 언급한 것처럼 세명의 이종격투기 선수중에서 배명호를 선택하네요.

배명호는 신소율로부터 선택을 당할만큼 의외의 반전 매력을 보여줍니다. 여자친구에게 장미꽃 500송이를 직접 접어주었고, 여친 얼굴을 퍼즐로 제작까지하는 순정남이었습니다.
또한 애교로 혀짧은 말을 발사하는데, 강한 여자 신소율은 질색을 하다가 나중에는 오히려 좋아하네요.

또한 김동현의 폭로에 의해서 무승부가 된 시합에서 울기도 하고, 시합에 진 김동현이 체육관에 의연하게 들어오는 모습을 보고 배명호가 갑자기 울음을 터뜨리기도 합니다.

 

배명호

의외의 감성 파이터네요.

그래도 외모가 워낙 험상궂게 생겨서, 일본에서 약장사로 오해받고 10시간동안 경찰서에 감금되기도 했습니다. 수갑까지 채워진 것으로 봐서는 일본 경찰들이 정말 중범죄자로 오해했던 모양이네요.
(그런데 위의 약장수란 말의 본뜻은 마약판매상이죠.)

 


추성훈이 예능 나올 때마다 여자 없으면 방송을 안 한다는 소문이 있는데, 추성훈은 방송은 기억나지 않지만 술자리는 그렇다고 솔직하게 고백합니다. 방송에서 이 정도로 말했다는 것은 자신이 그렇다는 것을 솔직하게 고백하는 것이나 마찬가지죠.
(김동현 역시 술자리의 여자에 대해서 마찬가지로 인정하네요.)


추성훈이 아내인 야노 시호에 대한 질투 에피소드를 털어놓습니다.
예전에 추성훈 부부가 정우성과 노래방에 간 일이 있었는데, 아내인 야노 시호가 5분마다 한번씩 정우성에 대해서 감탄을 터트립니다. 남편이 있는 자리에서 좀 과했군요.

오늘 추성훈이 딸바보인 것을 인증합니다. 아마 딸에게 직접 모유수유하다가 젖꼭지를 깨물린 전무후무한 딸바보 아빠가 될 것 같네요.

추성훈 역시 반전매력이 있습니다.
바로 일본 롯본기 술집 출입금지 주정 연예인 리스트에 추성훈의 이름이 올라가 있습니다. 한마디로 술 먹고 주사를 심하게 부린다는 이야기죠.

 

추성훈

출입금지의 이유
1. 술 마시고 나체로 산책
2. 프로 레슬링을 하자며 추태

추성훈은 여기에 대해서 술이 많이 취해서 기억을 못한다고 고백합니다. 이것 역시 반쯤 인정하는 거네요.
또한 추성훈의 술버릇에 대해 김동현이 폭로합니다.
"화장실에서 볼일 보다가 갑자기 좌향좌를 했다(자신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다음은 김동현입니다. 추성훈에게 맞는 것을 염려하면서도 그에 대해서 폭로를 많이 합니다. 패션에 대해서도 추성훈은 엄청 비싼 옷만 입고, 액세서리에도 큐빅은 절대 쓰지 않는다고 폭로합니다.


김동현이 파이터머니를 공개했습니다. 그의 한 경기당 몸값은 1억 6백만원이고, 챔피언들은 대략 경기 대전료로 3~5억원에 PPV에 대한 배당으로 3~5% 정도(100만뷰 정도면 30~50억 정도)를 받는다고 합니다. 정말 엄청난 금액이네요. 이러니 유도나 씨름쪽의 선수들이 너도나도 이종격투기 선수가 되려고 하는 거겠죠.

김동현 역시 반전매력이 있습니다.
그의 이상형은 (성형안한) 자연미인, 요리재능, 좋은 피부와 몸매를 가져야 하는데, 마지막에 궁합까지 좋아야 합니다. 샤머니즘 파이터네요.

 

김동현

 

오늘 거침없는 입담을 뿜는 김동현이 신소율에게 돌직구 질문을 던집니다.
"성형 안 하셨죠? 시술까지는 괜찮은데..."

신소율이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는데, 사실 신소율은 예전 방송에 성형을 고백한 적이 있었죠. 신소율의 팬이라는 김동현이 신소율에 대한 조사가 많이 부족한 것 같네요.

김동현의 무식한 일화역시 추성훈의 딸바보 에피소드처럼 전설적이네요. 예전에 몰도바 대회에 출전하려고 했는데, 이름을 착각해서 하와이의 몰디브로 가버렸습니다. 몰도바는 러시아의 모스크바에서 2시간 거리에 있는 곳이죠. 결국 비행기 시간이 맞지 않아서 하와이에서 수영만 실컷 하다가 귀국했네요.

정말 전설적인 무식한 일화인데, 이건 김동현이 잘못한 건지, 아니면 그 비행기 티켓팅을 도와준 스태프가 따로 있었던 건지는 잘 모르겠네요. (보통 프로 선수들은 소속사의 직원이 도와 주지 않나요?)

.. ..

댓글
댓글쓰기 폼